뒤로가기

데일리

뒤로가기

자궁근종ㆍ자궁경부암, 여성이라면 꼭 알아야 할 자궁 질환 자궁 질환, 사전에 예방하세요! 글 : 구효영

카카오채널 등록완료 ?

내역 확인

     

    수정된 난자가 착상하고, 성장하는 여성 생식기관인 자궁. 배아가 착상하며 태반이 부착되고 태아가 성장하는 기관인 자궁은 오랜 옛날부터 여성의 상징으로 여겨져 왔다. 이처럼 매우 중요한 여성의 생식기관인 자궁도 다양한 관련 질환에 노출될 수 있어 평소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자궁 근종을 비롯해 자궁 내막증 등 다양한 자궁 질환이 있고, 실제로 이러한 자궁 질환으로 인해 고통 받는 여성들도 적지 않다. 그렇다면 여성들이 알아두면 좋은, 꼭 알아둬야 할 자궁 질환으로는 어떠한 것들이 있는지 알아보자.

     

    자궁근종

     

    자궁근종이란 자궁의 평활근에 생기는 종양인 양성질환으로, 자궁 내에 발생하는 위치에 따라 장막하, 점막하, 근층내 근종으로 나뉜다. 자궁근종은 여성에게서 매우 흔하게 발생하는 질병이며 35세 이상 여성의 40~50%에서 나타나는데, 자궁근종의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여러 연구에서 자궁의 평활근을 이루는 세포 중 하나가 비정상적으로 증식해 하나의 자궁근종을 이루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자궁선근증

     

    자궁선근증은 자궁근층 내로 자궁내막 샘조직과 실질조직이 침투하는 질환으로, 대표적인 증상으로 빈혈을 동반하는 생리 과다와 생리통을 들 수 있고, 장기간 지속되는 골반통도 주요한 증상 중 하나다. 이러한 증상은 전형적으로 40~50대 여성에게서 많이 나타나지만 1/3 정도에서는 별다른 증상이 없다.

     

    자궁내막증

     

    자궁내막증은 자궁내막의 선 조직과 기질이 자궁이 아닌 다른 부위의 조직에 부착해 증식하는 것을 의미하는데, 가장 흔한 증상은 월경과 함께 또는 월경 직전에 수반되는 골반통이다. 성인 여성에게서 통증이 없는 월경이 수년간 지속되다가 갑자기 월경통이 발생하게 되면 자궁내막증의 가능성을 고려해야 한다.

     

     

    자궁내막 용종

     

    자궁내막 용종이란 자궁내막의 정상조직이 부분적으로 과도하게 증식하여 돌기 모양으로 튀어나와 있는 것으로, 여성의 생식기에서는 자궁경관 용종이나 자궁내막 용종이 흔히 발견된다. 대게 증상이 없어 검사상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많지만, 간혹 성교 후 출혈이나 생리 기간의 증가, 부정기적으로 발생하는 질 출혈 등의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자궁경부이형성증

     

    자궁경부이형성증이란 HPV라고 불리는 인유두종 바이러스에 의해 자궁경부 조직 또는 이를 이루는 세포들이 비정상적인 세포조직으로 변형된 상태를 발하며, 진단 시 15% 정도가 자궁경부암으로 진행될 수 있다. 감염의 근본 문제는 면역력 저하로 사춘기 및 전 연령대에서 발생하며, 대부분이 염증으로 생기고 스트레스, 다이어트, 불규칙한 식습관, 수면 부족 오이에도 경구피임약 장기복용, 흡연 등이 원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이란 질에 연결된 자궁경부에 발생하는 악성종양으로, 전 세계적으로 여성에게 발병하는 암 가운데 두 번째로 흔한 암이다. 우리나라에서는 발생하는 전체 암 중에 4위를 차지하고 있는데, 대표 증상으로는 대부분 성교 후 경미한 질 출혈이 장 흔한 증상이다. 이러한 질 출혈은 처음에는 피가 묻어 나오는 정도이지만, 암이 진행되면서 출혈 및 질 분비물이 증가하고 궤양이 심화되며, 2차 감염이 발생한 경우에는 악취가 동반된다.

     

    자궁내막암

     

    자궁내막암이란 자궁 내 공간을 덮고 있는 조직에 생기는 암으로, 대부분 50대 후반에서 60대 초반에 호발한다. 자궁내막암은 대부분 비정상적인 질 출혈 증상을 보이기 때문에 이를 이상하게 여겨 병원을 방문하면 비교적 초기에 발견할 수 있고, 초기에 발견된 자궁내막암은 자궁을 제거하는 수술적 치료를 통해 완치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다른 장기로 전이되지 않은 자궁내막암의 경우에는 수술 후 생존율이 높지만 다른 장기로 전이된 경우에는 생존율이 낮아진다.

     

    자궁육종

     

    자궁육종이란 자궁의 결합조직에서 발생하는 악성종양으로, 자궁의 전 악성종양의 1~3%를 차지한다. 자궁은 하부를 경부, 상부를 체부로 나누는데 자궁육종은 자궁 경부보다 체부에서 더 많이 발생하고, 자궁 체부에 생기는 양성 종양인 자궁근종과 구별하기 어려워 정확한 진찰이 필요하다. 증상으로는 생리가 아닐 때나 폐경 이후에 비정상적인 질 출혈이 발생할 수 있고, 복부 종괴, 골반 내 동통, 커진 골반 종괴로 인한 압박감 등이 나타날 수 있다.

     

    난소암

     

    난소암은 난소에 발생하는 악성 종양으로, 50~70세 사이에 제일 많이 발생하고, 여성암 중에서는 자궁경부암에 이어 두 번째로 흔한 부인과 암이다. 난소암의 약 90%를 차지하는 상피성 난소암은 대부분 3기 이상의 진행된 상태에서 발견되기 때문에 생존율이 매우 나빠 40%가 채 되지 않다. 초기에는 증상이 거의 없고, 상당히 진행되어도 증상이 매우 경미해 배에 딱딱한 것이 만져지거나 복수가 차면서 배가 불러오거나 소화가 잘 안되고 더부룩한 증상 또는 배가 아파 병원을 찾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자궁탈출증

     

    자궁탈출증이란 자궁이 정상 위치에서 아래쪽 또는 위쪽으로 이동하면서 자궁의 일부 혹은 전체가 질을 통해 빠져 나오는 것을 말하는데, 이외에도 다른 골반장기탈출증이 동반될 수 있고, 직장류, 방광류, 탈장 등이 이에 속한다. 자궁탈출증의 원인은 자궁을 지지해주는 인대의 접착부인 질상부의 지지가 좋지 않아 발생하는데, 골반 지지구조물의 약화로 인해 자궁 이외에도 직장, 소장, 방광 등이 질강 쪽으로 탈출할 수 있다. 증상으로는 배뇨이상과 관련된 증상이 동반된다.
      

     

    구효영 press@daily.co.kr

    맞춤형 최저가 정보

    저작권자 ⓒ 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ategory : 건강
    • Tags : 건강,여성질환,자궁,자궁질환,지궁질환종류,자궁경부암,자궁근종

    댓글 0로그아웃

      SNS로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소셜 댓글 작성하기

      당신을 위한 맞춤 기사

        오늘의 띠별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