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데일리

뒤로가기

심하면 사망? 고양이 주변에 절대로 두면 안 되는 식물 고양이에게 치명적인 식물 글 : 김선우

카카오채널 등록완료 ?

내역 확인

     

    사람과 다른 신체구조를 가진 고양이들이 집안에 있는 화분 속 식물을 섭취했다가 쇼크사하는 경우가 있다. 그러므로 고양이를 키우는 집이라면 기분전환으로 사들인 식물이나 꽃이 고양이에게 얼마나 위험한지를 알아봐야 한다. 화사하게 피어 아름답기만 한 튤립은 고양이에게 신부전, 위장, 신경계의 질환을 유발할 수 있으며 안개꽃은 고양이 피부에 닿기만 해도 피부염을 유발하고 섭취했을 때 구토, 설사 증세를 일으키는 등 다양한 식물에 부작용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고양이에게 치명적인 식물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더 자세히 알아보자.

     

     

    백합과 식물

     

    백합과 식물에는 백합, 히아신스, 튤립 등이 있다. 고양이를 키우고 있는 사람들은 특히 집안에 백합과 식물들을 들여놓아서는 안 된다. 다양한 색상과 화려한 외형의 꽃들이 고양이의 호기심을 자극하여 먹거나 냄새를 맡으면 피부염은 물론 위장 및 신경계 질환을 유발하고 급성 신부전증으로 사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백합과 식물은 대표적인 치명성을 가진 독성식물이다.

     

     

    알로에

     

    의학적 용도가 다양하고 화장품등에 쓰이기도 하는 알로에베라는 사람에게 유익한 식물로 정원이나 테라스 등에 커다란 화분에 담아 키우기도 한다. 이 유익한 식물이 고양이의 점막을 자극하여 혀를 마비시키고 알로에 수액에 들어있는 알로인이라는 성분이 설사와 저체온증을 유발시킨다. 이처럼 고양이에게는 굉장히 위험한 식물이므로 주의해야 한다.

     

     

    담쟁이덩굴

     

    공기정화용이나 인테리어를 위해 많이 키우는 담쟁이 식물, 아이비 등은 고양이에게 치명적인 해로운 식물이다. 이런 식물을 고양이가 섭취했다면 설사, 구역질, 결막염 등 신장기능을 상실하거나 심각한 경우 사망할 수도 있으니 즉시 동물병원으로 가야 한다. 이외에 구토, 무기력증, 식욕부진 등의 가벼운 증세로 나타나기도 한다.

     

     

    도라지

     

    도라지의 사포닌 성분은 인삼에 버금가는 좋은 성분으로 사람들에게는 건강식으로 많이 알려져 있다. 그러나 집안에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다면 주의해서 반려동물들이 섭취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특히 고양이가 도라지를 먹었다면 구토, 설사, 소화기장애 등의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 이처럼 사포닌 성분은 고양이에게 치명적인 독이므로 주의하도록 한다.

     

     

    국화

     

    여러 가지 색상으로 꽃을 피우는 국화는 집안에 두면 향기도 좋고 보기에도 예뻐서 들여놓게 되는 꽃이다. 또한 꽃을 말려 차로도 복용하게 되는데 이 국화의 잎이나 꽃을 고양이가 먹게 되면 치명적이라고 한다. 국화를 고양이가 먹었다면 구강 내 통증, 복통, 피부염 등을 일으켜 위험한 지경에 이르게 될 수 있으니 주의한다.

     

     

    드라세나

     

    흔히 행운목이라 부르는 드라세나는 잎과 줄기에 강한 독성이 있다. 드라세나에 들어있는 사포닌이 고양이에게는 치명적인 독이 된다. 이 드라세나를 고양이가 뜯어먹었다면 구토, 침 흘림, 식욕부진 등이 있을 수 있으니 고양이 가까운 곳에 두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공기정화식물로 집안에 들여온 식물이라도 이렇듯 고양이에게 위험할 수 있다.

     

     

    사프란

     

    사프란은 음식에 첨가하여 노란색이나 오렌지 색 등의 컬러를 내는 식물이다. 또한 이러한 특성 때문에 인도 등에서 향신료나 염료용으로 쓰이는 식물이기도 하다. 이 사프란을 고양이가 먹었다면 구토, 설사, 호흡곤란 등을 일으키며 사망할 수 있다. 사람과 달리 동물들에게는 위험한 독성이 있는 식물이니 조심하도록 해야 한다.

     

     

    철쭉

     

    철쭉이나 진달래 등은 봄꽃의 대표격으로 그라야노톡신이라는 성분이 들어있다. 이 물질은 신경계와 순환계 장애를 일으키는데, 이 꽃들을 고양이가 자신의 체중의 0.2% 정도만 섭취해도 중독 증상이 일어난다. 따라서 최대한 고양이 근처에서 멀리 두어야 하고 섭취하게 되면 복통, 설사, 구토 등을 일으키고 심하면 사망에 이르게 된다.

     

     

    칼라디움

     

    초록 잎에 붉은색의 화려한 색상인 칼라디움의 잎은 사람이 섭취했을 때도 구강, 혀, 입술과 목의 통증으로 타는 듯한 화상의 부기와 호흡곤란, 기도 협착 등으로 사망할 수도 있다. 고양이나 개의 경우에는 구토와 침을 흘리며 비틀거리고 호흡곤란 등이 오는 위험한 식물이다. 색상이 예쁘다고 집안에 들인다면 위험한 상황이 생길수도 있다.

     

     

    토마토 잎 줄기

     

    베란다를 예쁘게 정원처럼 가꿔 상추나, 방울토마토 등을 키우면서 채소의 푸른색만 바라보아도 기분전환이 되곤 한다. 이런 푸른 채소인 토마토 잎 줄기나 미니 토마토 등은 반려동물인 고양이가 먹으면 절대 안 되는 채소이다. 고양이가 먹었을 때 결막염이나 피부염 등 위험한 질환을 초래할 수 있으니 특히 주의하도록 해야 한다.

     

     

    김선우 press@daily.co.kr

    맞춤형 최저가 정보

    저작권자 ⓒ 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ategory : 반려동물
    • Tags : 고양이,식물,고양이에게치명적인식물,해로운식물,반려묘,반려묘식물,반려묘주의식물,백합,도라지,국화

    댓글 0로그아웃

      SNS로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소셜 댓글 작성하기

      당신을 위한 맞춤 기사

        요즘 사람들이 좋아해요

          요즘 뜨는 신상

          푸드, 먹는 즐거움을 담다

            생생한 푸드 이야기

              오늘의 띠별 운세

              공지 SKT 휴대폰 본인확인서비스 점검 안내